목회칼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회칼럼

조회 수 719 댓글 0

역대 미국 운동선수 중에 미국인들로부터 가장 많은 존경과 사랑을 받은 사람은 마이클 조던입니다. 사람들은 그를 가리켜 농구 황제라고 부릅니다. 그를 황제라고 부르는 이유가 있습니다. 그 이유는 뛰어난 농구 실력 때문만은 아닙니다. 사람들을 그를 농구 황제라고 부르는 이유는 다른데 있습니다.

 

그가 미국 프로농구에 입문했을 때 혼자서 30~40대의 높은 점수를 올렸습니다. 그런데 그가 높은 점수를 올리는 날은 꼭 팀이 진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자신점수를 20~30대로 낮추었습니다. 그리고 동료들에게 패스하는 것에 주력했습니다. 그러자 팀이 이기게 되었습니다. 그는 동료들에게 멋진 패스를 많이 했습니다. 그는 동료들에게 맞출 줄 아는 선수였습니다. 그래서 농구 황제가 된 것입니다.

 

오늘날도 마이클 조던 같은 사람들이 필요합니다. 내 생각과 내 주장은 죽이고 서로 맞추는 마이클 조던같은 사람들이 필요합니다. 서로 다를 수 있습니다. 만약 다른 것을 조금씩만 다듬는다면 우리는 서로 연결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나는 다듬지 않고 상대방만 다듬으라고 한다면 우리는 연결될 수 없습니다. 그 공동체는 힘을 발휘할 수 없고, 절대로 건강한 공동체가 될 수 없습니다. 우리 목장이 각각 자신을 다듬어 가면서 서로 연결되는 건강한 공동체가 되어야 합니다.

 

인간관계를 맺는 태도가 4가지가 있다고 합니다.

I'm OK. You are OK. 나도 좋고 너도 좋은 사람입니다. 모두가 행복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I'm OK. You are not OK. 자기만 좋아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그래서 다른 사람이 잘 되면 헐뜯고 비난하고 깎아내려야만 직성이 풀리는 사람입니다.

 

I'm not OK. You are OK. 자신은 늘 안된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이런 사람은 늘 열등감에 사로잡혀 삽니다. 그래서 제대로 인간관계가 형성되지 않습니다.

 

I'm not OK. You are not OK. 나나 너나 모두가 좋을 수가 없습니다. 우리가 흔히 하는 말로 너 죽고 나 죽자는 식으로 인생을 사는 사람입니다.

?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안내

경기도 시흥시 장곡동 숲속마을A
분산상가 지층
Tel : 031-404-0674
Pastor's E-mail : kgj6470@hanmail.net


찾아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