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HOME > 나눔터 > 자유게시판

2014.01.21 10:41

잃어버린 세가지

조회 수 2572 댓글 2

세 명의 아들을 둔 한 아버지가 있었다.
연말이 되자 아버지는 아들들을 한 자리에 불러 모았다.

“벌써 한 해를 마무리할 때가 왔구나.
그 동안 너희들은 어떻게 한 해를 보냈는지 이야기해 보자.”

먼저 맏아들이 침울한 표정으로 대답했다.

“저는 한 해 동안 사업이 내내 부진해서
많은 돈을 잃고 말았습니다.

그러자 아버지가 미소 지으며 답했다.

“그런 일이라면 우울해할 필요 없다.
네가 잃은 돈은 회복이 될 테니 자신감을 잃지 마라!”

둘째가 말을 이었다.
“저는 연 초에 직장 상사의 미움을 사서,
힘들게 근무하고 있지요.”
아버지는 마찬가지로 여유 있게 위로했다.
“살다 보면 일이 잘 안 풀릴 때도 있단다.
걱정하지 마라. 오해가 언젠가는 풀릴 것이야.”

마지막으로 셋째 아들이 말했다.
“저의 경우 1년 동안 특별한 일은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연초에 계획은 많이 세웠는데
아직까지 실행을 하지 못했어요.”

그러자 아버지는 이제까지의 부드러운 표정을 감추었다.
몹시 안타까워하며 깊은 한숨을 내쉬었다.

“뭐라고 할 말이 없구나.
다른 어떤 방도로도 잃어버린 시간은 보상이 되지 않는다.
무엇보다도 값지고 소중한 시간을 그렇게 사용하다니!
너는 정말 한 해를 잘못 보냈구나!”

 

 

(명예나 물질은  회복이 가능하지만,
시간은 한번 지나가면 절대 회복되지 않습니다.

이렇게 알고 있음에도 .. 새해가 시작된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1월의 끝을 향해 가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아픔으로 .. 나의 나약함으로

그냥 두리둥실  계획만 많고  생각만 하고

실행으로  옮기지 못한 일들 ... 다시 연말이 돌아오면  

회복되지 않는 시간을 후회하지 말고 .

1월이 끝나기 전에 으샤으샤 해야겠습니다 ) 


 




  • 변경희 2014.01.21 20:43
    이 권찰님 글을 어쩜 이리도 잘 쓰셔 작가로 나가도 될뜻하네요. 부러워요.♠♠♠그러게 우리 모두다 후회없는 삶을살아야 하는데 부끄럽네요 .♥♥♥♥
  • 임은옥 2014.01.25 10:37
    새해의 시작이 이리 가벼렸네여...음력으로 한다고 우길수도 없구--이일을 어째지여...아이쿠 다시 1분이 흘렀네요........^^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안내

경기도 시흥시 장곡동 숲속마을A
분산상가 지층
Tel : 031-404-0674
Pastor's E-mail : kgj6470@hanmail.net


찾아오시는길